ADMIN 2023. 10. 04.
 떼는곳
글쓴이: 허진경  날짜: 2006.01.17. 09:24:25   조회: 3012
+ 평화있기를

우리 성당에서 장난꾸러기 복사단을 이끄시던 소피아 수녀님은
지금은 철원의 김화성당에 계십니다
농촌에서 부모의 보살핌을 받을 수 없는 어린이들을 모아
소박하고 따뜻한 공부방을 운영하시는 일도 하신답니다
강원도는 원래 눈이 많고 추운 곳일텐데
유난히 추위를 많이 타는 소피아수녀님은 얼마나 추우실까요

소피아수녀님은 워낙 꽃을 좋아해서
우리성당에서 봉사하실때
우리애들 아빠가 찍은 야생화사진으로 성탄 카드 만들기도
좋아하는 분이었지요

연말에 애들 아빠가 만든 야생화달력을 보내드렸더니
"고맙습니다 고맙습니다 고맙습니다" 가 포함된
정이 사랑이 철철 넘치는 엽서를 보내셨네요
엽서를 봉하면서
봉투에 투명테입을 붙일 때
테입의 맨 끝부분 가장자리를 살짝 접어서 붙이고는
조그만 글씨로
'떼는곳'이라고 적어놓으셨네요
아주 작은 친절이지만
수녀님이 저를 배려하는 마음이 절절히 와닿습니다

저도 환자분들에게
무언가 조금 더 배려해야겠습니다
작은 것이지만 그 것을 받으시는 분에게는
무서운 치과진료실에서 조금의 위로가 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일전에 수녀님께 고민있다고 말씀드린적이 있는데
저를 위해
또 저의 고민이 주님뜻에 맡게 잘 해결되기를
여태 기도하고 계신다네요
아 감격에 목이 매입니다
누군가를 위해서 기도한다는 것!

저도 2006년 새해를 시작하면서
나와 내가족이 아닌 다른 사람을 위해서
하루에 한번은 꼭 기도하려고 마음 먹었습니다
오늘이 1월 17일인데 벌써
하루는 못하고 지나가버려서 그 다음날 했답니다

한달 후면 소임이동을 명받아 또 다른 곳으로 가시는
소피아수녀님
어디에 계시거나 주님 사랑안에서
행복하시길
글쓴이:  암호:  댓글:  
LIST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35 봄소풍  허진경2006.05.04.3005
34 떼는곳  허진경2006.01.17.3012
33 환타지영화에 빠지다  허진경2006.01.03.3752
32 동산원에서  허진경2005.12.22.3012
31 야생화 사진 전시회  허진경2005.12.21.3005
30 장동건 좋아하세요?  허진경2005.12.16.3143
29 첫 눈 오는 날  허진경2005.12.06.3734
27 덴탈코러스 제15회 정기 연주회  허진경2005.11.14.3151
26 장애우치과 진료봉사  허진경2005.09.21.3079
25 다리를 떨면 복이 나가는 이유^^  허진경2005.05.26.3148
24 여러 환자들을 치료하다 보면  허진경2005.03.15.3012
23 이탈리아여행기(마지막회) [1] 허진경2004.11.10.3057
22 이탈리아여행기(7) 니스 깐느 그리고 셍 폴  허진경2004.11.09.3074
21 이탈리아여행기(6) 모나코  허진경2004.11.09.2973
20 이탈리아여행기(5) 피사 제노바  허진경2004.10.05.2889
18 이탈리아여행기(4) 피렌체 [2] 허진경2004.09.21.3025
17 이탈리아여행기(3) 베네치아  허진경2004.09.21.3005
16 이탈리아여행기(2) 베로나  허진경2004.09.21.3209
15 이탈리아여행기(1) 밀라노  허진경2004.09.20.3263
14 가톨릭다이제스트 2004.8월호에 실린 글입니다  허진경2004.07.28.3636
RELOAD WRITE
[1] [2] 3 [4]